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우리들이 좋아하는 노래가사 모음
유용한 지식
생활정보
건강정보
미용정보
자기계발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 건강정보
 
건강정보 건강정보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담석은 반드시 수술해야 한다.
날짜
04-01-30
등록자     하늘 조회수 9294
작가 및
추천사이트
    건강샘 추천수 0
     
 

우선 담도계의 해부학적 구조는 간 속에서 가는 관으로 출발하여 시냇물이 모이듯 총수담관을 이루고 끝에 가서는 십이지장으로 통하고 있다. 총수담관 옆에는 담낭 혹은 쓸개라고 부르는 주머니가 붙어 있는데 크기는 개인차가 많으나 보통 계란 정도라고 생각하면 된다. 담석은 이중 어느 곳에도 생길 수 있는데 그 발생기전은 아직 확실 하지가 않아서 예방책은 별로 신통한 것이 없다.

몸속에 담석이 있다고 해서 모두 증상을 나타내는 것은 아니고 주로는 하부로 통하는 통로를 막는 경우에 염증성 질환을 유발한다. 주증상은 장이 끊어지는 것 같은 간헐적 통증, 고열, 오한, 황달 등이 있을 수 있고 심하지 않을 경우는 약간의 소화불량만 느낄 수도 있다. 담낭의 염증인 경우 오른쪽 어깨로 뻗치는 듯한 아픔을 느낄 수 있다.

요즈음에는 증상이 있든 없든 여러가지 이유로 복부 초음파검사를 많이 시행하고 있는데 담석을 찾아내는 아주 좋은 검사방법이다. 증상이 있고 검사상 담석이 발견된 경우에는 그 자각증상이 담석에 의한 것인지, 아니면 위염과 같은 다른 질병에 의한 것인지를 구별해야 한다. 이것은 애매모호한 경우가 아주 많아 의사의 도움으로 감별을 해야하고 담석에 의한 증상이라고 판단되면 방치할 수는 없다. 현재 담석증에 비수술적 치료를 하는 경우는 제한되어 있고 병원의설비 및 기술능력, 시술자의경험 등에 많이 좌우되므로 일반화되지는 않고 있다. 약물용해요법, 체외충격파 쇄석술, 방사선과적인 담석제거술, 내시경을 이용한 방법 등이 연구 시술되고 있으나 결국에 가서는 수술적 치료를 필요로 하게되는 경우가 많다.

우리나라에는 서양보다 간내 담석이 많은 편인데 완치가 힘든 병으로서 수술을 해도 재발을 잘하는 것이 특징이다. 염증이 심하지 않은 담낭석의 경우는 최근 복강경담낭적출술이 보급되어 개복을 하지 않고도 수술을 할 수 있는 총수담관에 있는 결석에는 조금씩 시도되고 있다. 담낭석 수술시에 돌만 꺼내는 것으로 알고 있는 경우도 많이 있고, 또 그렇게 해달라고 요청하는 사람도 많은데 이는 잘못 아는 것이다. 물론 담낭이 우리몸에서 하는 일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없어도 커다란 불편을 느끼지 않을 뿐 아니라 병이 난 담낭은 제 기능을 하지못할 뿐더러 남겨둘 경우 담석이 재발할 가능성이 많아 돌만 꺼내는 수술은 애초에 고려하지 않는다.

그러면 증상 없이 우연히 발견된는 담석은 어떻게 할 것인가? 정기 신체검사나 건강진단이 많아지면서 이런(?) 환자가 많아졌다. 간속이나 총수담관에는 우연히 돌이 발견되는 경우는 드물기는 하지만 후에 증상을 나타낼 가능성이 많기 때문에 반드시 의사와 상담을 받아야 하고 앞에서 얘기한 대로 치료를 받는 것이 보통이겠다. 그러나 무증상결석이 담낭에서 발겨되었다면 특별한 이유가 없는 한 그대로 두는 것이 옳다.

특별한 이유란 결석 이외에 종양의 소견이 보인다든지 혹은 증상이 없더라도 방사선과적으로 담낭벽이 매우 두껍거나 담낭 자체가 오그라붙는 등 확실하게 염증 소견을 보인다든지 할 때인데, 이럴 때는 신중히 치료를 고려해야 할 것이다. 그 이외의 경우 방치해도 되는 근거는 나중에 증상을 나타내는 비율이 그렇게 높지도 않으며 또 증상이 나타났을 때 그때 가서 수술해도 수술위험도 등이 더 증가하지 않아 늦지 않다는 것이다. 복강경담낭적출술의 보급으로 염증이 없을 때 개복하지 않고 깨끗이 수술할 수 있지 않느냐는 의견도 없지는 않으나 필요없는 수술은 하지않는 것이 옳을 것이다.


by http://www.healthkorea.net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490    소아장염/ 유아장염 주의보 응급처치 이렇게 하세요   배감독   2012-12-11   57134/0   0
489    빙판길 낙상사고 예방법   배감독   2012-12-06   25396/0   0
488    삶   하덩이 arira   2011-01-17   33797/0   1
487    저의 아픈사랑입니다.   구원받은남자   2006-03-20   33302/0   4
486    술과 사람   아줌마   2006-02-17   27041/0   0
485    소심한 성격을 극복하려면   serein82   2004-02-15   32408/0   0
484    ◇행복을 찾는 일곱가지 방법◇   serein82   2004-02-15   38390/0   0
483    걷기 운동은 건강의 기본   serein82   2004-02-15   43379/0   0
482    건강을 유지하려면 ?   serein82   2004-02-14   29531/0   0
481    건강 10계   serein82   2004-02-14   30395/0   0
480    健 康 十 訓 (건 강 십 훈)   serein82   2004-02-14   27961/0   0
479    비타민의 진실...그것을 모른다면 다이어트 꿈도 꾸지 마라...제1탄   하늘   2004-02-02   24870/0   0
478    비타민의 진실...제2탄   하늘   2004-02-02   27361/0   0
477    비타민의 진실...가임기 여성분들 명심하세요...제3탄   하늘   2004-02-02   26255/0   0
476    비타민의 진실...제4탄   하늘   2004-02-02   27428/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33 페이지

삶[건강정보]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