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 나누기,나도 참여하기
 
함께 나누고 싶은
좋은글을 올려주세요...
추천점수를 많이 받은
글은 메인 해당분류로
옮겨서 실어드립니다.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모음[좋은글 나누기]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신고하기
제목   극복 날짜 12-04-03
등록자   A 조회수 3040
작가 및
참고사이트
  - 추천수 7
 


어두운 그늘로 가까워진 나는
검은 빛에 내 모습이 감춰진다.

환히 빛나는 저 곳으로 달려가면
미소 띈 나를 만나게 될까.

그 곳을 가게 되면
밝고 행복한 나를 보게 될까.

비탈길에 봤던 검은 쓰레기 비닐봉지 때문에
그늘이 더욱 길게 드리워 진다.

낡고 오래된 문소리 때문에
그늘이 더욱 더 길게 드리워진다.

계속해서 어두워지는 그늘 빛에
감춰지는 날

빛나는 저 곳의 사람들은
내가 눈에 보일까

누군가가 말하는 소리에 귀 기울이다
그늘이 말하는 소리에 깜짝 놀라
뒤돌아 뛰었다.

어제 흘렸던 것은
어느새 말라 사라져 버렸겠지

어제 완전히 버려 버렸던 것은
다시 찾을 수 없겠지

생각에 잠긴 채 뛰다가
우현이 비탈길에 홀로 서 있는
흔들리는 나무를 보게 됐다.

그늘과 멀어지는 발걸음이
왠지 더욱 가벼워 졌다.

오래되고 낡은 문소리가 이상하게
반갑게 들렸다.

따스한 빛으로 가까워진 나는
밝은 빛을 받은 채 웃고 있다.

쨍쨍한 빛과 함께 그늘을 뒤돌아 봤을 때
또한 나는 웃고 있을 것이다.



 

 


 
              추천하기 신고하기
TOP    
좋은글 모음[좋은글 나누기]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