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좋은글 모음
인생에 관한 글
가족에 관한 글
사랑에 관한 글
우정에 관한 글
지혜에 관한 글
21세기 손자병법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글 > 사랑
 
사랑 사랑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성취 하려면외 2편
날짜
10-03-09
등록자     만물박사 조회수 4936
작가 및
추천사이트
    정영숙 추천수 0
     
 


성취 하려면






정영숙







글을 잘 쓰려면 남의 글을 많이 읽어야 하고,

설교를 잘 하려면

남의 설교를 귀담아 들어야 하고,

곡을 잘 짓기를 원하면 남의 악보를 심중이

보고 연구를 하여야 하고, 훌륭한 연주자가

되려면 남의 연주장을 부지런히 다녀야 하고,

자식이 공부 잘 하기를 바라면 남의 자식의

공부습관을 눈여겨보고 칭찬하여야 하고,

내가 행복하기를 소원하면 남의 행복을 위하여

기도하여야 한다.





뿌린 대로구나















남자가 먼저냐, 여자가 먼저냐, 닭이 먼저냐,

계란이 먼저냐를, 두고

두 할아버지가 내기를 하였는데 무승부로 끝이 났다.

몇 시간을 두고

뱅뱅 돌아도 모르는 답을, 교회학교에서 열심히 공부를

한 손녀가

정답을 가르쳐 주었는데 그 답은 이렇다.

“ 할아버지,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실 때 아담(남자)을

먼저 만들고

아담의 뼈를 뽑아서 하와(여자)를 만들었고,

노아 할아버지가

대 홍수 때 짐승들을 배 안에 넣었지 알을 넣지

않았는데요˝

손녀의 답이 무슨 말인지 모르는 불신자 할아버지

“야 이것아,

내 말은 이 할아버지가 먼저 생겼느냐, 할머니가

먼저 생겼느냐˝

라는 뜻이다. 손녀 이상하여“할아버지가 먼저

생겼으면 할머니한테

잘 해주셔야 되겠는데요˝ 할아버지˝ 아니지. 먼저 생긴

사람이 대접을

먼저 받아야지. 네 아빠는 꼭 할머니한테 먼저 잘해주고,

이 할아버지는

뒷전이라서 내가 서운해서 그렇다˝손녀˝할아버지가 아빠

같으실 때는

할머니가 먼저 잘 해 주셨잖아요?. 책에 보니까 뿌린 대로

거둔대요.

할머니가 할아버지, 아빠, 우리들한테 얼마나 많은

사랑의 씨를

뿌렸는데요.˝ 할아버지 “그럼 답은 먼저가 아니고

뿌린 대로구나

알았다.˝



사랑과 미움의 눈동자




정영숙




사랑과 미움의 감정은 말로 하지 않아도 눈동자를

보면 알 수 있다.

진실로 사랑하는 사람의 눈동자에는 만발한 봄꽃이

들어있고

진실로 미워하는 사람의 눈동자에는 찌르는 가시가

들어있다.

“나는 당신을 사랑한다. 나는 당신을 사랑한다.”라는

말에는

두 마음이 들어 있을 수도 있지만, 눈동자에는 한

마음만 들어있다.





http://blog.naver.com/jhemi/90725857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2320    우리입니다.   제임스D   2012-11-09   77221/0   1
2319    사랑 그건 없다   길잃은토끼   2012-11-05   16155/0   0
2318    그대에게 띄우는 편지 - 김정한   qnfmwhdk   2012-09-05   20371/0   1
2317    나에 대한 신뢰 - 김정한   qnfmwhdk   2012-08-24   17554/0   1
2316    아! 내 사랑 - 김정한   보람사랑   2011-09-06   36576/0   0
2315    그리움   호신성   2011-09-06   21334/0   0
2314    사랑과 술   악마와 천사   2011-09-02   21965/0   2
2313    거짓말   밀키스   2011-08-10   16447/0   0
2312    사랑의 서시   보람사랑   2011-07-13   25389/0   1
2311    멀리 있어도 사랑이다 -김정한   보람사랑   2011-07-06   16741/0   1
2310    소설 <프라이온> 속에서   다헤   2011-06-17   10711/1   0
2309    첫사랑   푸른달   2011-06-16   11969/1   0
2308    소심한A형   아랑   2011-05-26   23511/1   1
2307    다시,바람이붑니다 - 김정한   보람사랑   2011-05-15   18937/0   0
2306    오늘이 있기에   행복한곰   2011-04-29   28431/1   1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155 페이지

좋은글[사랑]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