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연애소설, 로맨스, 단편/수필, 만화/카툰, 일기/편지
소설
단편
수필
편지
일기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신인작가 > 일기
 
일기 일기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딱 하루만 슬퍼하고 말테야
날짜
05-07-31
등록자     사랑이 조회수 38590
작가 및
추천사이트
    http://www.ilginara.com 추천수 1
     
 

말도 없이 나갓다고 ...또그런소리를 듣는 이유는 몬가 ?
나가!나가 ! 나가라고 ...소리질러놓고 ...
멱살까지 잡으며 ..끌어내었으면서 ...




발악발악 대들어 ? 웃기지좀마 ..


웃겨..정말..썩어빠졋어 ..비유 상해..




하루만..하루만...슬퍼할게..
이젠 눈물같은거 안보여 ..난 씩씩하니까!
이지선 씩씩하니까 울지말자 ! 아자 !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감상자 이름이 이지선인가 보내요^^ 제가아는 여자친구랑 똑같 ...2006-07-03
전교1등ㅋㄷㅋㄷ 저게 뭐니뭐니?? ...2006-03-11
^^ 무슨일인지는 정말 몰르겠지만 힘내세요 ...2005-11-24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142     검은 심장   검은심장   2011-04-10   14566/0   0
141    전공의가 병원을 나가다   벼랑끝에서   2010-11-06   10092/0   0
140    시선   벼랑끝에서   2010-10-29   9256/0   0
139    좋은글...작은 햇살   벼랑끝에서   2010-10-29   12988/0   0
138    벼랑끝에서   벼랑끝에서   2010-10-29   3511/0   0
137    셀러리나   남겨진 아픔   2010-08-07   10543/0   0
136    기다림   갈대소리   2010-07-20   11803/0   1
135    愛願(애원)   아허ㅣㅏㄴ얼   2010-05-06   7806/0   0
134    지우기..   이구아나   2009-10-22   12226/0   1
133    거짓 고백..   이구아나   2009-10-22   11170/0   0
132    이런 녀석..   이구아나   2009-10-22   6258/1   1
131    이야기..   이구아나   2009-10-22   9481/0   0
130    결혼식장   헤라   2008-10-19   13536/1   1
129    진심..   아이러니   2008-08-11   3630/1   1
128    마른 장미   율아   2008-04-25   15813/0   1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10 페이지

신인작가[일기]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