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연설문 모음
국가 국내유명연설문
학교행사 해외유명연설문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연설문 > 국내유명연설문
 
연설문[국내유명연설문] 연설문[국내유명연설문]
 
제목   [상례] 선배에 대한 조사
날짜
04-05-10
등록자     - 조회수 37780
     
 

˝삼가 S 선생님의 영전에 애도의 말씀을 올립니다.
´제행 무상(諸行無常), 회자 상리(會者常離)´의 세상이라고는 하지만, 선생님의 서거를 맞고 저희들은 아연 실색하고 있습니다.


정치를 뜻하는 저희들에게 있어서 선생님은 길잡이였습니다. 다기 망양(多岐亡羊)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육로(陸路)의 갈림길에서 선생님은 저희들의 둘도 없는 안내자였습니다. 또 암야 행로(暗夜行路)라는 말이 있습니다. 뱃길에 있어서 선생님의 존재는 저희들의 빛나는 등대였습니다. 그 길잡이와 등대를 잃고, 저희들은 지금 어찌 할 바를 모르고 있습니다.


요전에 선배 국회의원으로부터 ˝나 같은 것은 너덜너덜한 헌 걸레지만 S 선생님은 실크 손수건이다.˝는 말씀이 있었습니다. S 선생님은 ˝뭐, 나의 실크 손수건은 이미 진흙 투성이야.˝하고 말씀하셨는데, 그 말씀이야말로 선생님이 누구보다도 청결한 뜻을 가진 소유자였다는 것의 증명이었습니다.


S 선생님은 백목련 꽃을 아주 좋아했습니다. 첫 선거전에 출마했을 때, 지금으로서는 믿을 수 없는 얘기지만, 선대에서 물려받은 가옥을 처분하게 되었습니다. 살 사람 쪽이 뭣이든 좋아하는 것을 가지고 가라고 하자, ˝아니, 이것이면 충분하네.˝ 하시며 정원에 있는 백목련 한 그루를 가지고 가셨다는 것입니다. 선생님은 그야말로 백목련처럼 품위있고 아름다운, 향기 높고 청결한 대 정치가였습니다.


바야흐로 정치의 세계는 더없이 혼탁해졌다고 합니다. 정치의 위기라고 하며 정의 정화를 부르짖고 있습니다. 때마침 그런 때를 당해, S 선생님 같은 고결한 인사를 잃었다는 것은 한 사람, 국회의사당의 손실일 뿐만 아니라, 나아가서는 온 국민의 비탄이 아닐 수 없습니다.


저희들은 선생님이 돌아가신 뒤, 그 유지를 이어받아 전심 전력을 다해서 이 길을 갈 것을 맹세합니다. 스승의 길을 가는 것이 저희들의 나그네길이라는 것을 믿습니다.


S 선생님, 부디 저희들의 앞길을 이끌어 주십시오. S 선생님, 부디 편히 주무십시오.





<이종래,연설과 식사 축사,일신서적출판사,1995>

˝

 

 


 
 
번호 제 목 글쓴이 조회수
1     [퇴임식 및 직원조회]2003년 전반기 퇴임식 및 직원조회 장관님 말씀-통일부   -   47895
0     [상례] 선배에 대한 조사   -   37781
-1     [국경일]현충일   -   34370
-2     [기타] 고희 축하연에서의 주인 인사   -   40790
-3     [제례] 문경공(文敬公) 고조기묘비 제막식사 (前 高氏宗門會長 高在旭 )   -   23796
-4     [상례] 고 장기려 박사 장례식 조사 (여운학 규장문화사 대표)   -   15367
| 1 | 2 | 3 | 4 | 바로가기 /4 페이지


연설문[국내유명연설문]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