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시,좋은시 모음
인생시
가족시
사랑시
우정시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시 > 기타
 
기타 기타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신화는 살아나고 - 서동균
날짜
12-06-07
등록자     dk 조회수 9832
작가 및
추천사이트
    서동균 추천수 0
     
 

신화는 살아나고 / 서동균



굴참나무에는 신화가 살아 있다

점토판에 새겨진 수메르의 뱀*이
사막의 낮달을 나뭇잎 사이에 걸어 두고
오글오글 껍질째 걸려 있다
조각칼처럼 깊은 계곡을 베어내는 살바람이
자드락비를 투닥투닥 망치 삼아
시간의 아랫부분부터 나이테를 새겨 넣는다

꿈쩍 않는 뿌리가 화석으로 묻히는 계곡

낮곁에 걸린 해에 지친 사람들이
너덜겅으로 걸어 올라간다
강더위에 굴참나무를 오르던 구렁이는
물낯에 탁본된 채 물 위를 건너가고
된비알마다 쑥덕쑥덕 핀 조팝나무꽃은
가슴털이 쌓인 둥지처럼 박새 몇 마리를 품었다
꿈틀꿈틀 차가운 비늘들의 연동운동
푸다닥-
몇 번의 날개짓이 수면 위에서 물수제비를 뜨고
유프라테스강에서 쓰러지는 갈대처럼
또 한 차례 낮달이 기울어진다


* 수메르의 뱀 - 수메르문명 창세신화에 나오는 뱀,
이후 다른 문명들의 창세신화에도 많은 영향을 주었다



『현대시학』 2012. 6월호에서 발췌...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346    무화과   노태웅   2012-06-28   22802/0   0
345    신화는 살아나고 - 서동균   dk   2012-06-07   9833/0   0
344    옹이 - 서동균   dk   2012-06-07   11544/0   0
343    그대를 향한 사랑   JOHN LEE   2012-04-14   10125/0   0
342    바람이 분다   김찬우   2012-03-30   12653/0   0
341    봄   아자!호!   2012-03-27   4611/0   0
340    풀꽃의 노래   노태웅   2012-03-10   12415/0   0
339    봄나들이   걍글   2012-02-29   11894/0   0
338    이런 사람이면 좋겠다   노태웅   2012-02-27   17306/0   0
337    제목없음99   걍글   2012-02-02   9733/0   0
336    우리가 헤어지던 날...커피한잔 40즈음에...널 그리워하며....   아프리카   2012-01-20   15223/0   0
335    동백꽃   걍글   2012-01-16   13809/0   0
334    제목없음97   걍글   2012-01-16   13665/0   0
333    꿈꾸는 눈   만물박사   2012-01-02   14744/0   0
332    새벽세시 칠분   xkp   2011-11-25   14206/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24 페이지

좋은시[기타]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