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시,좋은시 모음
인생시
가족시
사랑시
우정시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시 > 가족
 
가족 가족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이름을 아시나요
날짜
12-02-08
등록자     걍글 조회수 4910
작가 및
추천사이트
    모르겠는데 추천수 0
     
 

명태가 어부와 만나 이름이 살아지듯
부모님 또한 남과 여로 만나 이름이 살아지네

명태가 세월의 고통을 맞이하기 전 생태되듯
부모님 또한 누구 아내 누구 남편이 되었고

생태가 날카롭고 차가운 얼음에 동태되듯
부모님 또한 누구 며느리 누구 사위가 되었고

동태가 차가운 바람과 시간에 황태되듯
부모님 또한 누구 엄마 누누 아빠가 되었고

황태가 세월의 시련 고난에 온몸에 빠짝 말라 북어되듯
부모님또한 누구 할머니 누구 할아버지가 되었고

싱싱했던 때의 명태란 이름은 그대론데
몸과 시간 주변 변화에 이름 대신 별칭으로 불리우듯
부모님 또한 세월의 흔적에 이름 석자는
금지어가 되어 별칭으로 불리우게 되었고

지금이라도 부모님 이름을
불러 드리면 한송이 채송화가 되실것 같네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341    그리움의 날개   만물박사   2012-10-11   23248/2   1
340    불꽃   오영록   2012-10-04   14169/1   0
339    아들   미소   2012-06-30   5969/0   0
338    흙   오영록   2012-06-07   12445/0   0
337    고등어자반/ 오영록   오영록   2012-06-04   14370/0   0
336    가족의 힘 / 임영준   이안나   2012-06-01   15486/0   0
335    봄날 오후 - 서동균   dk   2012-05-16   7164/0   0
334    나는 유치원생   만물박사   2012-05-07   5391/0   0
333    <엄마 시모음> 김세실의 ´엄마´ 외   도토리   2012-05-06   6021/0   0
332    믿음앞에서   김찬우   2012-03-30   13698/0   0
331    사랑의 집 - 첫돌 축시   도토리   2012-03-20   5161/0   0
330    어머니   도토리   2012-02-27   7575/0   0
329    딸   도토리   2012-02-22   5180/0   0
328    <가정을 위한 기도 모음> 이해인의 ´가정을 위한 기도´ 외   도토리   2012-02-15   14867/0   0
327    이름을 아시나요   걍글   2012-02-08   4911/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23 페이지

좋은시[가족]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