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말,좋은말모음
속담
  - 서양속담
  - 동양속담
  - 한국속담
명언
  - 서양명언
  - 동양명언
고사성어
영화명대사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말 > 고사성어
 
고사성어 고사성어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傍若無人(방약무인)
날짜
04-02-12
등록자     serein82 조회수 1253
작가 및
추천사이트
    고사성어 추천수 0
     
 


傍若無人(방약무인)

[字解]
傍 곁, 의지할 방.
若 같을 약.
無 없을 무.
人 사람 인.

[意義]
´곁에 사람이 없는 것 같이 여긴다´는 말로, ´주위의 다른 사람을 전혀 의식하지 않은 채 제멋대로 마구 행동함´을 뜻함.

[出典]
사기(史記) - 자객열전(刺客列傳).

[解義]
전국 시대도 거의 막을 내릴 무렵, 즉 진왕(秦王) 정(政;훗날의 시황제)이 천하를 통일하기 직전의 일이다.
당시 포학 무도한 진왕을 암살하려다 실패한 자객 중에 형가(荊軻)라는 사람이 있었다.
그는 위(衛)나라 사람이었으나 위나라 원군(元君)이 써주지 않자 여러 나라를 전전하다가 연(燕)나라에서 축(筑;거문고와 비슷한 악기)의 명수인 고점리(高漸離)를 만났다.

형가와 고점리는 곧 의기투합(意氣投合)하여 매일 저자에서 술을 마셨다.
취기가 돌면 고점리는 축을 연주하고 형가는 노래를 불렀다. 그러다가 감회가 복받치면 함께 엉엉 울었다.

마치 ´곁에 아무도 없는 것처럼[傍若無人]´…….

여기서 원래 ´방약무인(傍若無人)´은 아무 거리낌없이 당당한 태도를 말하였는데 변해서 천방지축으로 날뛰고, 무례하거나 교만한 태도를 표현할 때 인용된다.

고사를 좀더 소개하자면, 이후 진(秦)나라의 정(政;훗날 시황제)에게 원한을 품고 있던 연나라의 태자 단(丹)이 형가의 재주를 높이 평가하여 그에게 진시황제 암살을 부탁하였다.
형가는 단의 부탁으로 진시황제 암살을 기도하였지만 진시황제의 관복만 뚫었을 뿐 암살은 실패로 돌아갔다. 결국 그는 진시황제에게 죽임을 당하였다.

암살하기 위해 진나라로 떠나기 전 그가 읊은 노래 “바람은 쓸쓸하고 역수는 찬데 장사 한 번 가면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風蕭蕭兮易水寒 壯士一去兮不復還]”라는 구절은 유명하다. 이 노래를 들은 이는 모두 눈을 부라리고 머리카락이 하늘로 솟았다고 한다.

[類似語]
眼下無人(안하무인) : 눈 아래 사람이 없다는 뜻으로 교만하게 행동함.
輕擧妄動(경거망동) : 경솔하고 망령되게 행동하다.
傲慢無禮(오만무례) : 행동이 교만하고 예의없이 행동하다.
放벽奢侈(방벽사치) : 아무 거리낌 없이 제멋대로 행동하다.

[參考]
형가(荊軻)(http://kr.encycl.yahoo.com/print.html?id=189619)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2092    곡고화과   낙조   2009-07-05   31697/0   0
2091    형설지공   야구강자   2009-04-05   9921/1   0
2090    苦盡甘來   야구강자   2009-04-05   6905/2   0
2089    일구이언   ※쉬운 고사성어※   2005-12-20   23556/0   0
2088    어부지리(漁父之利)   serein82   2004-02-12   12736/0   0
2087    우공이산(愚公移山)   serein82   2004-02-12   11301/0   0
2086    개과천선(改過遷善)   serein82   2004-02-12   23280/0   0
2085    곡학아세(曲學阿世)   serein82   2004-02-12   21348/0   0
2084    관포지교(管鮑之交)   serein82   2004-02-12   8668/0   0
2083    맥수지탄(麥秀之歎)   serein82   2004-02-12   19813/0   0
2082    모순(矛盾)   serein82   2004-02-12   16727/0   0
2081    맹모단기(孟母斷機)   serein82   2004-02-12   7251/0   0
2080    읍참마속 (泣斬馬謖)   serein82   2004-02-12   27528/0   0
2079    계륵(鷄肋)   serein82   2004-02-12   7504/0   0
2078    백미(白眉)   serein82   2004-02-12   17320/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140 페이지

좋은말[고사성어]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