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말,좋은말모음
속담
  - 서양속담
  - 동양속담
  - 한국속담
명언
  - 서양명언
  - 동양명언
고사성어
영화명대사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말 > 고사성어
 
고사성어 고사성어
 
제목   肝膽楚越(간담초월)
날짜
04-02-12
등록자     serein82 조회수 1375
  肝膽楚越(간담초월)  
 


肝膽楚越(간담초월)

[字解]
肝(간 간)
膽(쓸개 담)
楚(나라이름 초)
越(나라이름 월).

[出典]
장자(莊子)덕충부(德充符).

[意義]
마음이 맞지 않으면 간과 쓸개처럼 같은 몸안에 있고 서로 관계가 있다 할지라도 초나라와 월나라처럼 서로 등을 지고 만다는 뜻.

[解義]
노(魯)나라에 왕태(王胎)라는 자가 있었다. 형벌을 받아 발이 잘렸지만 덕망이 높아 문하생이 많았다. 이상하게 생각한 상계(常季)가 공자에게 물었다.
˝왕태는 죄를 지은 자인데도 불구하고 찾는 사람이 많고, 그 명성은 마치 선생님과 노나라를 둘로 나눈 형세입니다. 그는 별로 가르치는 일도 없으며,그렇다고 의론을 하는 것도 아닙니다. 그런데도 그를 찾아갔던 사람은 반드시 흡족해서 돌아갑니다. 무언의 가르침이 있는 모양입니다. 몸은 비록 불구일지라도 덕이 넘치고 있는 것을 보면 참으로 이상한 사람입니다.˝

˝아니다. 그는 성인이다. 한번 찾아가고 싶은데 아직 그 기회가 없었다.
나는 그를 스승으로 우러르고 싶을 정도다. 노나라만이 아니라 천하를 이끌고 함께 따르고 싶을 만큼 존경하고 있다.˝
˝그럼 그분은 도대체 어떻게 마음을 다스리는 것일까요?˝
˝그는 사생을 초월하고 있다. 비록 천지가 무너지더라도 함께 떨어지지 않을 정도이고, 물(物)과 도(道)와의 관계를 잘 알고 있으며, 물과 함께 움직이지 않을 만큼 변화로부터도 초월해 있다. 게다가 자연의 변화에 순응하여 이에 거스르지 않고,도의 근본을 잘 지키고 있다.˝
˝그것은 무슨 뜻입니까?˝
˝마음을 달리하는 자의 눈으로 보면 간담도 초월이고[自其異者視之 肝膽楚越也], 마음을 같이하는 자의 눈으로 보면 만물은 하나다. 그 사람은 귀나 눈으로 외물(外物:마음에 접촉되는 객관적 세계의 모든 대상을 말함.)을 쫓지 않고 마음을 덕의 화합에 두고 있다. 사물의 같음을 보고 다름을 보지 않으며,사생을 하나로 보고 있다. 비록 발을 잘렸지만 그것을 흙에 떨어뜨린 것처럼 조금도 마음에 두고 있지 않으니 정말 훌륭한 인물이다.˝

이 고사는 관계가 가까운 것일지라도 입장에 따라서는 멀어질 수도 있고, 또한 관계가 먼 것일지라도 입장에 따라서는 가까워질 수가 있음을 비유하는 말이다.

 

 


 
 
번호 제 목 작 가 조회수
292     股肱之臣(고굉지신)   고사성어   1885
291     鼓腹擊壤(고복격양)   고사성어   1940
290     高枕而臥(고침이와)   고사성어   1387
289     공중누각(空中樓閣)   두산세계대백과   1353
288     교주고슬 膠柱鼓瑟   고사성어   1503
287     肝膽楚越(간담초월)   고사성어   1376
286     季札掛劍(계찰괘검)   고사성어   1485
285     장롱작아(裝聾作啞)   고사성어   1336
284     愛及屋烏(애급옥오)   고사성어   1889
283     금상첨화(錦上添花)   고사성어   3119
| 181 | 182 | 183 | 184 | 185 | 186 | 187 | 188 | 189 | 190 | 바로가기 /210 페이지


고사성어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