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좋은글 모음
인생에 관한 글
가족에 관한 글
사랑에 관한 글
우정에 관한 글
지혜에 관한 글
21세기 손자병법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우정
 
우정 좋은글[우정]
 
제목   망고나무는 내 친구 ..
날짜
03-04-16
등록자     - 조회수 66656
  망고나무는 내 친구 ..  
    -
 

가을이 되자,
망고나무는 몸이 무거워졌습니다.
가지마다 노랗게 익은 망고 열매들이 주렁주렁 열렸기 때문입니다.
열매들이 엉덩이를 부딪치며 서로 장난을 칠 때마다
망고나무는 비칠비칠 쓰러질 듯했습니다.
´어서 사람들에게 잘 익은 망고를 나누어줘야겠어.´
망고나무는 망고를 구하러 오는 사람들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숲 가까운 마을에는 아주 가난하게 사는 4형제가 있었습니다.
이들은 숲속의 과일을 따다
시장에 내다 팔면서 생활을 꾸려 가고 있었습니다.
˝망고가 익을 때가 되었는데 누가 먼저 가서 좀 따왔으며 좋겠어.˝
˝그래, 그렇지. 큰형 먼저 갔다와.˝
동생들이 부추기자 첫째가 못 이긴 척하며 망고나무한테고 갔습니다.
그리고 어깨에 잔뜩 힘을 주며 말했습니다.
˝어이, 망고나무, 열매 좀 주겠어?˝
큰형은 발끝으로 흙을 풀풀 날렸습니다.
˝이봐, 열매를 얻고 싶은가?˝
망고나무가 힐끔 돌아보며 말했습니다.
큰형은 고개만 끄덕였습니다.
˝야 이사람아, 공짜로 망고를 얻으려면
부드럽게 말하는 것부터 배워야겠네!
어쨌든 맨손으로 보낼수는 없지.
자네 말솜씨를 보면 이게 딱 어울리겠군! 그럼 입을 벌려봐!˝
첫째는 다리에 힘을 주고 하늘을 향해 입을 크게 벌리고 섰습니다.
망고나무는 가지를 뻗어 옆구리에 매달린 열매를 떼어 냈습니다.
햇볕을 못 받고 자란탓에 열매는 쭈글쭈글했습니다.
벌레 먹은 자리도 있었습니다.
첫째의 입 속에 망고 열매 한 알이 톡 하고 떨어졌습니다.
그 썩은 열매 하나를 입에 물고 나타난 첫째에게 동생들이 물었습니다.
˝망고나무한테 뭐라고 했어, 큰형?˝
˝그냥 ´어이, 망고나무, 열매 좀 주겠어?´ 그렇게 말했지.˝
˝그럼 내가 가 볼게, 잠깐 기다려봐!˝
망고나무쪽으로 성큼성큼 걸어가서 둘째가 말했습니다.
˝형님, 망고 열매좀 주시지요!˝
망고나무가 빙긋이 웃으며 말했습니다.
˝형님? 그래, 그거 좋지! 형제는 한 뿌리에서 난 나뭇가지와 같지,
자네의 그 친절한 말에 어울리는 선물을 주지. 자, 이게 어떻겠나?˝
망고나무는 열매가 주렁주렁 달린 가지를 뚝 끊어 내주었습니다.
집으로 돌아온 둘째에게 형제들이 물었습니다.
˝뭐라고 했는데 이걸 주었어?˝
˝응, 형님이라고 불렀더니,
형제는 한 뿌리에서 난 나뭇가지라나!
그러면서 이걸 주더군.˝
4형제는 서로 닮은 얼굴을 바라보았습니다.

˝알았어, 그럼 내가 가 볼께!˝
눈을 깜박거리던 셋째가 망고나무한테로 가서 말했습니다.
˝삼촌, 제게 망고 좀 주시겠어요?˝
˝아, 어린 조카가 삼촌, 삼촌 부르며 매달리는 건 참 기분 좋은 일이지,
아무렴, 드리고 말고! 네겐 제일 맛난 망고를 주마!˝
망고나무는 열매 가운데 가장 잘 익은 망고를 골라 자루 가득 담아 주었습니다.
끙끙대며 자루를 어깨에 매고 온 셋째에게 막내가 물었습니다.
˝형은 뭐라고 했어? 이것봐, 잘 익은 망고가 자루에 가득하네!˝
˝응, 삼촌이라고 불렀더니 망고나무가 그렇게 좋아하더라!˝

이번에는 막내 차례였습니다.
막내는 가는 길에 망고나무의 낙엽들을 주우며 천천히 걸었습니다.
망고나무는 막내의 모습을 멀리서부터 바라보고 있었습니다.
´다른 사람보다도 더 작아보이는군, 열매를 가지고 갈 수나 있을까?´
막내는 가까이 다가가 망고나무를 불러 보았습니다.
˝안녕, 친구야!˝
망고나무는 자신을 부르는 지도 몰랐습니다.
막내는 주운 낙엽들을 가슴에 품고 좀더 큰 소리로 불렀습니다.
˝친구야, 친구야!˝
망고나무는 눈을 번쩍 떳습니다.
발 밑을 내려다보니 낙엽을 줍던 막내가 와 있었습니다.
˝나는 키가 작지만 너와 친구가 되고 싶어.˝
망고나무는 좀 어리둥절했습니다.
˝친구? 자네가 정말 내 친구가 되어준다고?
다른 사람들은 모두들 내 열매만을 탐하는 데 열중하지.
열매가 없을 때는 나를 찾아오지 않고 말이야.˝
형들을 생각하니 막내는 얼굴이 달아올랐습니다.
˝오래 전부터 메 말벗이 되고 싶었어˝
망고나무는 허리를 숙이고 막내의 손을 잡았습니다.
그리고는 막내를 번쩍 안아 가장 튼튼한 가지 위에 앉게 했습니다.
˝그래, 친구야! 너는 내 친구야!
나는 그동안 친구가 없어서 외로웠단다.
이 세상에 친구보다 더 좋은 게 어디 있겠어? 너에게 내 열매를 모두 줄게.˝
망고나무는 막내를 꼭 껴안았습니다.

 

 


 
 
번호 제 목 작 가 조회수
271     너에게 보내는 용서 ..   -   118338
270     망고나무는 내 친구 ..   -   66657
269     친구가 될때 ..   김지수   141158
268     우정 ..   피천득   131942
267     BEST FRIEND의 의미 ..   -   132138
266     친구란 단어의 뜻을 아시나여 ?   -   129703
265     친구..   -   85335
264     우정 십계명 ..   -   111163
263     오해와 자존심 ..   -   72448
262     좋은 친구 만들기 십계명 ..   -   93446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바로가기 /30 페이지


좋은글[우정]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