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좋은글 모음
인생에 관한 글
가족에 관한 글
사랑에 관한 글
우정에 관한 글
지혜에 관한 글
21세기 손자병법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글 > 사랑
 
사랑 사랑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러브레터 - 김정한
날짜
08-04-04
등록자     블루 조회수 4592
작가 및
추천사이트
    cafe.daum.net/poemlove1004 추천수 0
     
 

러브레터 / 김정한

참 많이
당신과의 만남을 기다려 왔던 지난 날이었습니다

당신 때문에 참 많이 아팠고
당신 때문에 참 많이 슬펐지만
당신의 사랑 하나로 버텨온 지금에야
생각해보니 버거운 사랑이지만
아픔도 슬픔도 사랑이 있었기에 이겨낼 수 있었고
아픔이 슬픔이 아름답다는 걸 느꼈습니다

비록 매일 얼굴을 맞대고 웃음꽃을 피우지는 못하지만
이렇게 한 걸음 물러서서
바라보는 시간마저도 기쁨이 되었습니다

며칠 자리를 비운다는 말에
다시는 못볼 것 같은 생각이 들어
하루하루가 두려운 날도 있었습니다

한참을 보낸 어느 날
환한 목소리로 잘 다녀왔다는 듯이
고개 내민 당신의 핸드폰 음성에
그 동안 작아졌던 가슴을
다시 자랄 수 있게 풀어 주었습니다

당신은 이런 나를 모르실 겁니다
큰 욕심을 내어 당신을 사랑하지는 않으렵니다
단지 추스릴 수 있는 아주 작은 바램이 있다면
내 안에서 당신이 아픔 없이 살기를 원할 뿐입니다

가지고 싶지만 가질 줄 모르고
좋아하고 싶지만 좋아할 줄 모르는
당신을 만나기 전 배운 사랑을
다시 꺼내어 보지만 아프기만 합니다
슬프기만 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늘 너와 함께 한다는 당신의 그 한마디에
더이상 아프지도 슬프지도 않습니다

버거운 사랑도 당신을 사랑하는 그 이유 하나 때문에
이제는 당신은 나에게, 나는 당신에게
영원히 자유로울 수 없는 사람이 되었습니다

당신은 나라는 섬에 갇힌 남자
난 당신이란 사람의 섬에 갇힌 여자가 되었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의 섬에 갇힐 수 있다는 거,
그게 바로 행복이라는 당신의 말에 눈물이 흐릅니다

행복의 눈물이 흐릅니다


김정한시집<멀리 있어도 사랑이다>중에서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2320    우리입니다.   제임스D   2012-11-09   74479/0   1
2319    사랑 그건 없다   길잃은토끼   2012-11-05   15944/0   0
2318    그대에게 띄우는 편지 - 김정한   qnfmwhdk   2012-09-05   20161/0   1
2317    나에 대한 신뢰 - 김정한   qnfmwhdk   2012-08-24   17343/0   1
2316    아! 내 사랑 - 김정한   보람사랑   2011-09-06   36339/0   0
2315    그리움   호신성   2011-09-06   21043/0   0
2314    사랑과 술   악마와 천사   2011-09-02   21732/0   2
2313    거짓말   밀키스   2011-08-10   16251/0   0
2312    사랑의 서시   보람사랑   2011-07-13   25140/0   1
2311    멀리 있어도 사랑이다 -김정한   보람사랑   2011-07-06   16521/0   1
2310    소설 <프라이온> 속에서   다헤   2011-06-17   10526/1   0
2309    첫사랑   푸른달   2011-06-16   11749/1   0
2308    소심한A형   아랑   2011-05-26   23297/1   1
2307    다시,바람이붑니다 - 김정한   보람사랑   2011-05-15   18740/0   0
2306    오늘이 있기에   행복한곰   2011-04-29   28142/1   1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155 페이지

좋은글[사랑]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