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좋은글 모음
인생에 관한 글
가족에 관한 글
사랑에 관한 글
우정에 관한 글
지혜에 관한 글
21세기 손자병법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글 > 인생
 
인생 인생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당신 가슴이 보석입니다
날짜
12-06-23
등록자     김용호 조회수 5006
작가 및
추천사이트
    http://www.gudosesang.com 추천수 1
     
 


당신 가슴이 보석입니다

바다 속에 조개 하나가 살고 있었습니다.
어느 날 조개는 이웃에 사는 조개를 만나 하소연을 했습니다.

˝내 몸 속에 아주 귀찮은 것이 있어.
무겁고 둥글게 생겼는데 아주 귀찮고 불편해.˝

그러자 이웃에 사는 조개는 아주 거만한 표정으로 말했습니다.
˝나는 아주 건강해. 몸 속에 아무것도 이상한 것이 없지.
나는 정말 건강해.˝
˝좋겠다. 난 정말 이 둥글고 무거운 것 때문에 살수가 없어.˝

그때 이웃에 사는 게 한 마리가 지나가다
조개들의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그리곤 건강하다고 자랑하는 조개에게 말했습니다.
˝너는 건강하지? 물론 그럴 거야.
하지만 네 이웃이 참아내고 있는 그 고통스런 것은
정말 진귀한 진주란다.˝

그렇습니다.
그 조개가 간직하고 있는 고통은 바로 진주입니다.
아름답고 진귀한 진주를 간직하려면
그만큼의 고통을 감수해야 합니다.

우리는 가족과 친구, 그리고 사랑하는 사람을 곁에 두고 삽니다.
그러나 아무리 사랑하는 사람이라도 고통을 주곤 합니다.

그렇습니다.
사랑과 행복은 고통스러운 면을 가지고 있습니다.
사랑이라는 보석을 위해서는
고통스러운 짐을 짊어져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잊고 있는 보물이란
고통스럽지만 함께 해야 할 바로 그 사랑입니다.

출처 : 칼릴지브란 <아름다운 생각>중에서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4764    당신은 무엇을 가지고 다니십니까   김용호   2012-12-12   186274/0   0
4763    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김용호   2012-12-12   81396/0   0
4762    기도하는 손   김용호   2012-12-12   74404/0   0
4761    감사를 잃어버린 인생들   김용호   2012-12-12   82035/0   0
4760    버터 빵 한 조각   김용호   2012-12-12   52375/0   0
4759    어느 소녀의 빵 속에 든 금화 한 닢   김용호   2012-12-12   49451/0   0
4758    법정스님 글 모음/편집/김용호   김용호   2012-11-24   52724/0   1
4757    좋은예화모음/그도세상/김용호 엮음   김용호   2012-11-22   37064/0   0
4756    가장 작고 가벼운 짐   김용호   2012-11-20   42588/0   0
4755    걸림돌과 디딤돌   김용호   2012-11-20   38882/0   0
4754    기쁨은행을 만들어 봐요   김용호   2012-11-20   29862/0   0
4753    마음의 항아리   김용호   2012-11-20   37982/0   0
4752    사랑하는 사람을 죽이는 방법 열   김용호   2012-11-20   32059/0   0
4751    사형수와 딸   김용호   2012-11-20   29720/0   0
4750    인생을 포기하지 마십시오   김용호   2012-11-20   30303/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318 페이지

좋은글[인생]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