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좋은글 모음
인생에 관한 글
가족에 관한 글
사랑에 관한 글
우정에 관한 글
지혜에 관한 글
21세기 손자병법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좋은글 > 인생
 
인생 인생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감사 편지를 쓰는 시간
날짜
11-01-30
등록자     김용호 조회수 10511
작가 및
추천사이트
    http://www.gudosesang.com 추천수 1
     
 

감사 편지를 쓰는 시간

삼 남매를 둔 어머니가 있었다.
아이들을 귀여워한 친척들은 때때로 선물을 보냈고
그때마다 어머니는 감사 편지를 쓰자고 했다.
하지만 아이들은 귀찮아하며 통 편지 쓸 생각을 하지 않았다.
어느 성탄절, 어머니는 아이들을 차에 태우고 시내로
선물을 사로 갔다.
출발하기 전 어머니는 첫째에게 말했다.
˝집에서 가게까지 가는 데 걸리는 시간을 적어주겠니?˝
가게 앞에서 둘째에게 부탁했다.
˝선물 사는데 걸리는 시간도 적으렴.˝
아이들은 친척에게 보낼 선물을 고르고 집으로 돌아왔다.
어머니는 셋째에게 말했다.
˝선물을 포장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적어보려.˝
포장이 끝나자 어머니가 물었다.
˝지금까지 걸린 시간이 얼마니?˝
˝가는데 25분, 선물을 사는데 47분, 돌아오는데 27분
포장하는데 21분 걸렸어요. 총 두시간이에요.˝
어머니는 아이들에게 편지지와 연필을 나누어주었다.
˝지금부터 감사 편지를 쓰자.
다 쓰면 몇 분이 걸렸는지 알려 주렴.˝
아이들은 투덜거리면서 편지를 쓰기 시작했다.
˝3분 걸렸어요.˝
그러자 어머니는 조용히 물었다.
˝누군가 너희에게 줄 선물을 산다면 우리처럼 두시간을 걸릴 거야.
우체국에 가서 선물을 보낸다면 적어도 30분은 더 걸리겠지.
그런데 3분 정도의 시간을 내서 편지 스는 일이
힘들게 느껴지니?˝
그제야 삼남매는 아래를 내려다보며 고개를 저었다.
어머니는 가만히 웃음 지었다.
˝너희는 지금 인생에서 가장 좋은 습관을 기르는 중이란다.
살다보면 감사할 일이 참 많거든.˝

출처 : 월간 좋은 생각 안재영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4764    당신은 무엇을 가지고 다니십니까   김용호   2012-12-12   189166/0   0
4763    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김용호   2012-12-12   82200/0   0
4762    기도하는 손   김용호   2012-12-12   75272/0   0
4761    감사를 잃어버린 인생들   김용호   2012-12-12   82968/0   0
4760    버터 빵 한 조각   김용호   2012-12-12   53074/0   0
4759    어느 소녀의 빵 속에 든 금화 한 닢   김용호   2012-12-12   50073/0   0
4758    법정스님 글 모음/편집/김용호   김용호   2012-11-24   53226/0   1
4757    좋은예화모음/그도세상/김용호 엮음   김용호   2012-11-22   37384/0   0
4756    가장 작고 가벼운 짐   김용호   2012-11-20   43095/0   0
4755    걸림돌과 디딤돌   김용호   2012-11-20   39361/0   0
4754    기쁨은행을 만들어 봐요   김용호   2012-11-20   30183/0   0
4753    마음의 항아리   김용호   2012-11-20   38387/0   0
4752    사랑하는 사람을 죽이는 방법 열   김용호   2012-11-20   32372/0   0
4751    사형수와 딸   김용호   2012-11-20   30010/0   0
4750    인생을 포기하지 마십시오   김용호   2012-11-20   30639/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318 페이지

좋은글[인생]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