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훈화,훈화 모음
일화 일화
실화 실화
유머 유머
우화 우화
동화 동화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훈화 > 유머
 
유머 유머
 
※ 성인광고 및 상업성광고의 글을 여러분의 손으로 추방합시다. "신고하기"로 많은 지적을 받은 글은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평가하기>
  이 글을 좋은글로 추천합니다. 추천하기     이 글은 추방시켜주세요. 신고하기
제목     무서운 이야기!!!
날짜
04-01-20
등록자     하늘 조회수 2803
작가 및
추천사이트
    마후니 추천수 0
     
 

항상 색다른 얘깃거리로 즐거움을 드리고자 이번엔 호러...적인 효과를 가미한
이야기를 올려봅니다 -_-!! gogo!!

사랑하는 남여가 결혼을 햇다...
그들은 여자 아이를 낳았고 이름을 마리라고 지었다...

마리는 정말 이쁘고 착하게 잘 자랐다...
마리가 4살이 되던해...어느날...집으로 한 신부님이 찾아온다...

˝이집에는 악의 기운이 서려있어...저 여자아이는 악마의 화신이야!
저 아이를 죽이지 않으면 곧 이집에 재앙이 있을꺼야˝

이말을 하더니 가는것이었다.

부부는 아이를 너무 사랑했고...그 신부의 말을
도저히 믿을수가 없었기에 무시하고 살았다.


그러던 어느날...여자혼자 집에 있었고 남자는 마리를 데리고 드라이브를 갔다.
근데 집으로 전화가 왔는데 사고가 났다는 것이었다...

여자는 그길로 사고현장으로 나갔는데 남자는 그자리에서 즉사했고
옆에 마리는 의미모를 웃음을 지으며 서있었다..

그것도 멀쩡한 모습으로...

여자는 마리를 보며 오싹한 느낌이 들었다...
하지만 어쩌다가 아이만 차밖으로 튕겨나와 멀정한 것이겠지 생각하고
슬픔으로 남자의 장례를 치렀다...

근데 장례식날...예전의 그 신부님이 나타나더니..
˝남편이 죽었지? 내가 그럴꺼 같았어.. 내 말대로 빨리 아이를
죽이는 편이 좋을꺼야.. 안그러면...집안뿐만 아니라 인류가 위험해져..˝

그러더니 신부님이 있는 성당의 주소를 가르켜주더니 다시 가는 것이었다.

이 여자는 이제 두려워 지기 시작했다..
정말 마리의 행동이 이상해 지기 시작헷다.
혼자 중얼거리는가 하면..밤에는 막 웃기까지 하느것이었다...

잠도 잊은체... 여자는 결심을 하고 마리를 차마 죽이지는 못하고
멀리 버리고 오기로 햇다..

다음날 여자는 마리를 차에 태우고 4살의 어린나이로는
도저히 찾아올수 없는 먼곳 산속에 버리고 돌아왔다...

근데...다음날...전화벨이 울리고...여자가 받았다

˝엄..마...나..마리..야..문. 열어..줘..˝

여자는 오싹햇다...그리곤 문을 열었는데 마리가
씨익 웃으며 들어오는 것이었다..

여자는 그길로 신부님을 찾아갔고 자초지정을 다말했다.
그러자 신부는 도끼 한자루를 들더니 여자의 집으로 가는것이었다...

신부는 계속 무슨 주문같은것을 외우며 마리의 양 다리를
도끼로 잘라버렸따..

그리고는 마리를 이번엔 도저히 찾아올수 없는 먼곳 깊은
산속에 버리고 돌아왔다.....

하지만 다음날,,,,전화벨은 울리고 여자는 받는다...

˝엄...마...나...마리...문..열어...줘...˝

여자는 문을 열고 복도 끝에서 부터 씨익 웃으며 기어오는
마리를 보았다...

여자는 마리를 보며 말했다...

˝어떻,,게 그..그런 모습으로 여..여기..까지 차..찾아올 수 있었지?˝

그러자 마리가 웃으며 하느말~~~~!

.
.
.
.
.
.
.
.
.
.
.
.
.
.
.
.
.
.
.
.
.
˝발...없...는..마리....천리..간다.....˝


 

 

 
    
좋은글,좋은생각,좋은시,시,명언,사랑시,독후감,독서감상문,서양명언,훈화,훈화백과,동양명언 - 좋은글[www.joungul.co.kr]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추천 꼬리말
307    바람만 피우지 않았더라면~   포푸리   2007-08-29   56669/3   2
306    유머 창조에 필요한 5가지 마음가짐   학이시습   2007-07-21   32681/1   8
305    유머가 나를 리더로 이끈다.   학이시습   2007-03-13   42589/2   833
304    숫자안에 정답이 들어있다!!! 문제{duddnjsg요류 숫자는 무엇일까요?   아줌마   2006-04-30   30358/0   4
303    안중근 의사   학이시습   2006-02-21   32211/0   7
302    구박 받는 남편   학이시습   2006-02-07   22519/2   3
301    경상도 할머니   학이시습   2006-02-03   20045/0   3
300    브리티시 항공   학이시습   2006-02-01   13878/0   3
299    봉수야 !   학이시습   2006-01-26   8361/0   0
298    좀 더 열린 자세로 사랑을 시작해 보자...   serein82   2004-02-17   57132/0   0
297    --변기안에 돈이 빠졌을 때--   serein82   2004-02-17   60990/0   0
296    재밌는 역 이름..*^^*   serein82   2004-02-17   56137/0   0
295    仁義禮智信和   serein82   2004-02-12   14659/0   0
294    [고전 해학] 김삿갓의 요강예찬   serein82   2004-02-12   19469/0   0
293    ˝공˝으로 물으면 ˝당˝으로 답한다, 공당문답   serein82   2004-02-12   19255/0   0
[이전 10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21 페이지

훈화[유머]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